[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표예진(왼쪽), 현우. /텐아시아DB
배우 표예진(왼쪽), 현우. /텐아시아DB


배우 표예진과 현우가 열애 1년 반 만에 결별했다.

표예진 소속사 팬 스타즈컴퍼니 관계자는 27일 “두 사람이 최근 결별하고 연예계 선후배로 남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작품을 통해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표예진과 현우는 2017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 함께 출연한 뒤 연인으로 발전했고, 지난해 9월 교제 3개월째라고 밝혔다.

표예진은 승무원 출신으로 2015년 드라마 ‘오자룡이 간다’로 데뷔해 ‘닥터스’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쌈, 마이웨이’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에 출연했다. 현재 SBS 수목드라마 ‘VIP’에서 VIP 전담팀 사원 온유리 역으로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현우는 2008년 영화 ‘쌍화점’으로 데뷔해 드라마 ‘파스타’ ‘뿌리깊은 나무’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브라보 마이 라이프’ ‘마녀의 사랑’ ‘눈이 부시게’ 등에 출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