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나를 찾아줘’ 포스터. /사진제공=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영화 ‘나를 찾아줘’ 포스터. /사진제공=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영화 ‘나를 찾아줘’가 오늘(27일) 개봉한 가운데 영화진흥위원회 통합 전산망 및 주요 예매 사이트에서 한국영화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다. 이영애의 14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이자 배우들의 폭발적인 열연, 드라마틱한 스릴로 호평을 얻고 있다.

‘나를 찾아줘’가 개봉일인 오늘(27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 전산망을 비롯 국내 주요 극장 사이트인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예매사이트인 YES24, 인터파크, 맥스무비와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에서 한국영화 예매율 1위를 차지했다. ‘나를 찾아줘’는 꾸준한 흥행을 이어가고 있던 ‘블랙머니’ ‘신의 한 수: 귀수편’을 제치고 한국영화 예매율 1위에 등극, 겨울 극장가 새로운 한국영화의 대표 주자로 활약이 기대된다. 이 기세를 이어 ‘나를 찾아줘’의 주역들은 개봉주 주말인 오는 30일, 12월 1일에 서울, 경기 무대인사를 통해 관객들과 직접 만난다.

‘나를 찾아줘’를 관람한 관객들은 “영화보는 내내 눈을 떼지 못했다” “이영애는 역시 이영애” “시작부터 끝까지 숨죽이며 보게 되는 영화였다” 등 호평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