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인기가요’ 마마무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인기가요’ 마마무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그룹 마마무가 SBS ‘인기가요’ 11월 마지막 주 1위를 차지했다.

24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는 마마무가 11월 마지막 주 1위에 올랐다.

마마무 멤버 휘인은 “고생해주신 회사 식구들과 멤버들 고생 많았고 사랑한다. 멤버들 부모님도 감사하고 사랑한다. 무무들도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화사 역시 ‘힙’에 참여해준 프로듀서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