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카카오엠
제공=카카오엠

제공=카카오엠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조수용)가 운영하는 온라인 음악사이트 멜론(Melon)이 모바일 시대에 맞춰 변화하고 있는 콘텐츠 이용자들을 위해 국내 대중음악시상식 ‘MMA 2019 Imagine by Kia'(멜론뮤직어워드, 이하 ‘MMA 2019’)에 반영해 주목 받고 있다.

‘MMA 2019’는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시상식의 레드카펫과 공연 실황을 즐길 수 있도록 카카오톡 #MMA탭, 멜론, 유튜브 1theK(원더케이) 채널 등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생중계한다. 또한 더욱 특별하게 시상식을 즐길 수 있도록 카카오톡에서 ‘톡 프리미엄 시청권’을 새롭게 선보인다.

‘MMA 2019 톡 프리미엄 시청권’을 보유한 이용자는 시상식 당일 생중계되는 메인 화면과 아티스트 클로즈업을 비롯해 공연장 내 출연자 대기석 등 총 11개의 다양한 화면을 원하는 대로 선택해 더욱 생동감 있게 감상할 수 있다. MMA 2019 톡 프리미엄 시청권 사전 신청은 오는 26일까지 카카오톡 ‘#MMA탭’에서 참여 가능하며, 추첨을 통해 총 20만명을 선정한다. 사전 신청시 카카오가 선보인 리워드 프로그램 카카오콘 10콘이 소진되고 (미 당첨자에게는 10콘을 환급한다.) 일반 생중계는 별도의 절차없이 멜론과 유튜브 1theK 채널에서 감상할 수 있다.

더불어 멜론은 ‘카카오콘으로 쓰는 MMA 응원보드’ 이벤트에 10회 이상 참여한 회원 중 추첨을 통해 1만명 선정해 톡 프리미엄 시청권을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멜론 ‘MMA 2019’ 웹/앱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톡 #MMA탭을 통해 26일 자정까지 ‘카카오 핫스타상’ 투표를 한다. 카카오톡 사용자가 선정한 인기 아티스트를 가리는 카카오 핫스타상은 톡 뮤직 음원 성적과 #MMA 투표 결과를 합산해 선정된다. 카카오 핫스타상 투표 참여자 중 50명(1인 2매)을 추첨해 MMA 2019 티켓을 제공한다. 카카오톡 #MMA탭은 20일부터 오는 12월 3일까지 운영된다

‘MMA 2019’는 오는 30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