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박해진.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이 행정안전부 장관상 표창을 수상한다.

박해진은 소방과 국민이 함께 일궈낸 안전의 의미를 되새기고, 국가직 전환으로 하나 되는 소방의 국민안전 수호 의지를 다짐하는데 앞장서 온 공을 인정 받아 오는 12월 9일 세종시 청사에서 이 상을 받게 됐다. 박해진은 지난해 명예소방관에 위촉되기도 했다.

박해진은 “소방관들의 힘든 활동 여건과 내면의 트라우마들을 알게 되면서 작은 것이라도 돕자는 취지로 시작한 일이다. 국민으로서 당연히 할 일을 한 것뿐인데 상까지 주셔서 기쁘면서도 위해”라며 “더 많은 분들이 국민들의 안전을 위해 밤낮없이 노력하는 소방관들에게 관심과 사랑을 주셨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소방청은 올해 발생한 강원도 산불사고를 계기로 ‘함께 하나 되는 소방’을 기억하고 ‘더 강해지는 소방’으로 국민 안전을 수호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해왔다. 강원도 산불사고 당시 박해진은 드라마 촬영 중임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을 펼치고 국제소방안전박람회와 닥터헬기 캠페인 등의 적극적인 홍보에 앞장서왔다. 이뿐만 아니라 박해진은 그동안 소방관들을 위한 여러 기부와 봉사 활동 및 국민들을 대상으로 한 소방안전 홍보영상 등에 무료로 출연하는 등 소방 관련 활동에 진정성 있게 참여해왔다.

박해진은 2016년 소방관 아버지를 둔 팬과의 인연으로 소방관들을 지원하는 기부, 봉사활동에 나서기 시작했다. 박해진은 이후 순직 소방관 돕기 기금 마련을 위한 소방관 달력에 무료 모델로 나선 데 이어 소방안전 홍보영상에 무료로 출연했다. 또한 이 영상의 제작지븐 박해진의 소속사가 전액 후원했다.

박해진은 차기작인 드라마 ‘시크릿'(가제)에서 헬기를 타고 사람을 구조하는 119특수구조 대원 강산혁 역을 맡게 됐다. 이처럼 그는 소방관과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깊은 인연을 가지게 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