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가수 강다니엘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강다니엘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강다니엘이 아이돌차트 평점랭킹에서 86주 연속 최다득표자에 올랐다.

강다니엘은 지난 14일까지 집계된 11월 1주차 평점랭킹에서 9만 8581표를 얻으며 86주 연속 최다득표를 기록했다. 그는 오는 25일 디지털 싱글을 발매하고 컴백한다. 전 소속사와의 분쟁을 끝내고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해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어 지민(방탄소년단, 6만 5146명), 뷔(방탄소년단, 3만 6414명), 정국(방탄소년단, 1만 9910명), 진(방탄소년단, 1만 4587명), 라이관린(1만 2115명), 하성운(1만 1664명), 송가인(9453명), 박우진(AB6IX, 6946명), 민현(뉴이스트, 4508명)이 높은 득표수를 기록했다.

아이돌 차트 11월 1주차 평점랭킹. /사진제공=아이돌차트
아이돌 차트 11월 1주차 평점랭킹. /사진제공=아이돌차트
스타에 대한 호감도를 알아보는 ‘좋아요’도 강다니엘이 1만 2181개를 받으며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지민(7650개), 뷔(4799개), 송가인(2446개), 정국(2436개), 진(1956개), 하성운(1626개), 라이관린(1330개), 박우진(773개), 슈가(768개) 등이 많은 ‘좋아요’ 수를 기록했다.

한편 아이돌차트는 11월 1주차부터 개편된 아차랭킹 집계방식에는 평점랭킹이 집계 항목으로 추가됐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