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는 형님’의 이상민./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의 이상민./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의 이상민./사진제공=JTBC

가수 이소라가 20년전 이상민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원조 슈퍼모델 이소라와 가수 딘딘이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사람이 등장하자 형님들은 쉽게 보기 힘든 두 사람의 조합에 의아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나 딘딘은 오히려 “내가 이소라에게 선택 된 반찬이라 기분이 좋다”며 한껏 업 된 기분으로 녹화에 임했다.

이소라는 20년 전 이상민의 부탁으로 룰라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했던 에피소드를 꺼내 웃음을 안겼다. 당시 이소라는 뮤직비디오 촬영을 위해 전 세계에 두 벌 밖에 없는 가죽 재킷을 입고 갔으나, 생각지도 못한 촬영 내용 때문에 크게 당황했다는 것. 이어 이소라는 “고소영이 팔라고 해도 안 팔았던 거야”라고 마음속 깊숙이 남아있던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이소라는 강호동의 SBS ‘X맨’ 시절의 이야기 등을 풀어놓으며 형님들과의 오랜 친분을 증명했다.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