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아리아즈./ 사진제공=라이징스타엔터테인먼트
그룹 아리아즈./ 사진제공=라이징스타엔터테인먼트


6인조 신예 걸그룹 아리아즈(ARIAZ)의 소속사 라이징스타엔터테인먼트는 14일 “아리아즈가 오늘 오후 7시 30분 왕십리역 엔터식스 가든에비뉴에서 ‘2020년 대학 수학 능력 시험’을 마친 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특별한 버스킹을 열 예정”이라고 깜짝 공지했다.

이번 공연은 아리아즈의 첫 번째 미니앨범 ‘그랜드 오페라(Grand Opera)’의 타이틀곡 ‘까만 밤의 아리아’를 딴 ‘까만 밤의 버스킹’이라는 이름으로 열린다.

아리아즈는 타이틀곡 ‘까만 밤의 아리아’를 포함해 다채로운 무대와 관객들과 함께하는 이벤트도 같이 선보일 계획이다.

앞서 지난 11일 가래떡, 빼빼로데이를 맞아 팬들을 위해 역조공 이벤트를 준비했던 아리아즈는 또 한 번 특별한 팬서비스로 팬들을 감동시킬 예정이다.

스타제국 레이블 라이징스타엔터테인먼트에서 새롭게 선보인 아리아즈는 지난달 데뷔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