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GOT7(갓세븐)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GOT7(갓세븐)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GOT7(갓세븐)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GOT7(갓세븐)이 새 음반 ‘콜 마이 네임(Call My Name)’으로 국내외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지난 4일 오후 6시 발매된 미니앨범 ‘콜 마이 네임’은 당일 기준 한터 일간 앨범 차트와 가온 ‘Retail Album Chart'(리테일 앨범 차트) 일간 정상을 차지했다.

또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6일 오전 7시 기준 네이버 뮤직, 소리바다 실시간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새 앨범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뜨거운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5일 오후 2시 기준 호주, 브라질, 멕시코, 뉴질랜드 등 해외 28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정상에 오르며 글로벌 영향력을 뽐냈다.

타이틀곡 역시 태국, 칠레, 필리핀 등 7개 지역 아이튠즈 송 차트 1위를 거머쥐었다.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은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과 리더 JB가 작사를 맡았다. GOT7이라는 이름을 완성시켜준 팬들을 향한 진심 어린 감정을 노래한다.

‘마지막 조각은 너 날 완성시켜줘 나의 전부는 너’,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이 듣고싶어’ 등 애절한 가사로 팬들이 GOT7을 불러줄 때 존재의 의미를 찾는다는 마음을 표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