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신서유기7’ 예고. /사진제공=tvN
‘신서유기7’ 예고. /사진제공=tvN


tvN ‘신서유기7’이 업그레이드 된 게임과 미션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1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하는 ‘신서유기7’ 2회에서 가을을 대표하는 제철음식을 지키는 기상미션이 펼쳐진다. 일명 ‘향긋한 가을을 지켜라’로 특유의 냄새를 자랑하는 가을 음식재료들이 등장한다. 예상할 수 없었던 미션 재료들에 규현은 충격 받은 표정을 숨기지 못했고 송민호는 “이걸 숨긴다고 표현하면 안되잖아요”라고 말해 또 한번의 레전드 기상미션이 탄생할 것을 예고한다.

지난 시즌에서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는 ‘고요 속 외침’은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도사 육성 선수권대회’, 일명 ‘도육대’로 돌아온다. 여러 명장면을 만들어내며 ‘신서유기’를 대표하는 게임으로 사랑 받고 있는 만큼 이번엔 또 어떤 명장면이 나올지 기대가 모아진다. 돌아온 규현이 처음으로 접하는 게임인 만큼 규현의 활약상에도 관심이 집중된다. 이번 ‘도육대’ 경품으로는 두바이, 몰디브, 케냐의 여행 상품이 포함돼 있어 다시 한번 아이슬란드행의 기적이 재현될지도 빼놓을 수 없는 관전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신서유기7’ 방송 이후 이어지는 ‘신서유기 외전 : 삼시세끼 - 아이슬란드 간 세끼’에서는 포스터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아이슬란드에서 촬영한 ‘왕좌의 게임’ 속 용과 용의 어머니 ‘대너리스 타르가르옌’으로 변신한 두 사람의 후일담, 그리고 아이슬란드 대표 간헐천인 게이시르에서 ‘장풍 액션’을 연기하며 깨알 웃음을 선사하는 이수근과 은지원의 모습이 공개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