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배우 백진희. /텐아시아DB
배우 백진희. /텐아시아DB


배우 백진희가 배달 앱 ‘배달의 민족'(이하 ‘배민’)에서 주문한 음식값으로 1369만 원을 썼다.

백진희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SNS 계정에 “배달의민족……세상에나…”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배민’의 총 주문금액을 캡처한 이미지로 ‘1369만 400원’이라는 금액이 적혀 있다. 그동안 ‘배민’에서 이만큼의 음식을 시켜 먹었다는 얘기다. 이 글을 본 배우 윤진서, 정혜성은 “ㅋㅋㅋㅋ”라는 답글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백진희 인스타그램
/사진=백진희 인스타그램
한편 백진희는 한 포털 사이트의 오디오북에서 안데르센 동화집 ‘엄지 아가씨’ ‘나이팅게일’ ‘전나무’ ‘빨간 구두’를 낭독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