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지숙./사진=텐아시아DB
가수 지숙./사진=텐아시아DB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이 프로그래머 겸 기업인 이두희와의 결혼설을 부인했다.

31일 오전 한 매체는 복수의 관계자 말을 빌려 지숙과 이두희 커플이 내년 초 서울 신라호텔에서 화촉을 밝힐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지숙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지숙이 이두희와 결혼한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교제한지 얼마 안 됐다. 아직 결혼을 논의하기에는 시기상조”라고 강력 부인했다.

지숙은 지난 29일 이두희와 열애를 인정했다. 당시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이 최근 교제를 시작했다”면서 “만나지 얼마 되지 않아 조심스럽다. 예쁘게 봐 달라”고 밝혔다. 지숙과 이두희는 지인의 소개로 만나 공통 관심사로 가까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지숙은 2009년 레인보우로 데뷔했으며 팀 해체 후 솔로 앨범을 발매했다. 다음달 14일에는 데뷔 10주년을 맞이해 ‘레인보우 재결합 프로젝트’ 신곡 발매도 앞두고 있다. 이두희는 2013년 tvN ‘더 지니어스’에 출연하면서 유명해졌다. 현재 비영리 법인 ‘멋쟁이 사자처럼’을 운영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