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서장훈, 이수근이 답도 없는 부부싸움에 멘탈 붕괴된다.

28일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서장훈과 이수근은 전공 분야인 결혼에 대해 현실 조언을 늘어놓는다.

두 보살은 서운함을 쏟아내는 부부에 말문이 막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또한 이들은 임신 3개월 차에 접어든 아내를 서운하게 만드는 남편의 에피소드를 들을 때마다 몸서리치면서 싫어하는 모습을 보인다.

특히 이수근은 아내의 마음에 공감하며 자신의 결혼 초창기 에피소드까지 공개한다. 그러나 이수근은 곱씹을수록 안쓰러운 자신의 에피소드에 이내 서글픈 미소를 지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서장훈은 두 부부에게 인생 선배로서의 쓰디쓴 현실 조언까지 아끼지 않는다. 그는 “꼭 하면 안 된다는 말이 있다”며 “이혼 하자는 말은···”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고민 타파를 위해 자기희생은 물론 과거 에피소드까지 털어놓은 두 보살의 활약은 이날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