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24일 방영된 Mnet ‘퀸덤’ 방송화면.
지난 24일 방영된 Mnet ‘퀸덤’ 방송화면.

지난 24일 방영된 Mnet ‘퀸덤’ 방송화면.

지난 24일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퀸덤’에서는 3차 경연 ‘팬(fan)도라의 상자’에 임하는 박봄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박봄은 SNS를 통해 팬들과 함께 미션곡 선정에 나섰다. 후보 노래는 총 세 곡으로 2NE1의 ‘크러쉬’, 솔로곡 ‘창피해’, 태양의 ‘눈, 코, 입’ 중 팬들의 추천을 받았다. 이에 팬들은 “네 명이 모일 수 있다면 ‘크러쉬’, 혼자면 ‘눈, 코, 입’”이라고 의견을 내비쳐 박봄은 ‘눈, 코, 입’을 최종 선곡했다.

박봄은 “‘눈, 코, 입’ 원곡이 너무 좋고, 태양이 완벽하게 불렀다”며 “연습을 해보니까 어렵더라. 원래보다 잘하고 싶은 욕심이 많았다. 팬 여러분들이 계속 지켜보고 있으니까”라며 무대를 향한 욕심을 드러냈다.

이에 박봄은 편곡뿐 아니라 무대에 드라마틱한 요소를 녹이기 위해 현대무용가 한선천을 섭외했다. 박봄의 애절하면서도 감각적인 목소리와 함께 한선천의 우아하면서 절절함이 느껴지는 안무가 어우러지며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봄의 무대를 본 (여자)아이들 소연은 “앉아서 노래만 불러도 우리 여섯 명이서 퍼포먼스 하는 것보다 더 매력을 뽐내시는 것 같다”고 감탄했다. 오마이걸 효정과 AOA 유나도 “목소리만으로 무대를 다 채우다니. 정말 최고다. 선배님 노래 같았다”“너무 좋아서 소름이 계속 끼쳤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박봄이 ‘퀸덤’ 무대를 통해 공개한 ‘눈, 코, 입’은 25일 자정 전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