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오마이걸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 / 사진제공=WM엔터테인먼트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의 신곡 ‘게릴라(Guerilla)’가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오늘(25일) 정오 공개된 Mnet ‘퀸덤’의 파이널 경연곡 ‘게릴라’는 음원이 공개되자마자 오후 2시 벅스에서 1위를 차지했다. 더불어 지니 9위, 플로 21위, 멜론 59위 등 상위권을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게릴라’는 오마이걸만이 보여줄 수 있는 신비로운 보컬톤 조합이 돋보이는 곡으로 앞으로 꿈을 펼치고 더 큰 세상을 향해 나아가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오마이걸은 ‘퀸덤’에서 세 차례의 사전 경연 중 두 번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반전의 주인공으로 우뚝 섰다. 오마이걸은 2차 사전 경연에서 국악기를 접목시키는 동양적인 편곡과 아름다운 선율로 무대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또 마치 한편의 잔혹 동화를 보는 것 같은 판타지 한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3차 사전 경연을 통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내며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오마이걸은 ‘콘셉트 요정’이라는 타이틀을 넘어서서 대중들로부터 ‘무대 장인’이라는 새로운 수식어를 얻으며 압도적인 무대 소화력과 팔색조같은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무대마다 ‘레전드 무대’를 경신하고 있다.

오마이걸의 ‘게릴라’ 공연은 오는 31일 진행되는 ‘퀸덤’ 파이널 생방송 무대에서 최초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