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MC몽.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MC몽. /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MC몽이 25일 오후 2시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여덟 번째 정규 음반 ‘채널8(CHANNEL8)’의 음악감상회(음감회)에서 “피처링에 참여해준 가수 송가인에게 피해가 가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MC몽은 이날 오후 6시 공개하는 ‘채널8’에 지난 3년간 하고 싶었던 솔직한 이야기를 담았다. ‘채널’이라는 주제로 자신의 진심을 녹였다고 한다. ‘인기’와 ‘샤넬’을 더블 타이틀곡으로 정하고, ‘무인도’ ‘내 생에 가장 행복한 시간 PART2’ ‘온도’ ‘알아’ ‘존버’ 등 다채로운 장르의 11곡을 채웠다.

‘인기’는 젊은 날의 반성과 후회를 담아 ‘인기란 결국 대중에게 답이 있다’라는 메시지를 풀어낸 곡이다. 특히 송가인이 피처링에 참여했다고 알려지면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이에 MC몽은 “‘인기’에 국악적인 보컬이 필요해서 실력 있고 인기가 많은 송가인에게 부탁을 했다. 음악만으로만 평가하고 참여해주셔서 감사했다. 피해가 가질 않기를 바랄 뿐”이라고 밝혔다.

MC몽은 새 음반 발매에 이어 이날과 오는 26일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단독 콘서트 ‘몽스터 주식회사’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