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정세운.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정세운.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가수 정세운이 미니음반 ‘데이(DAY)’의 타이틀곡 ‘비가 온대 그날처럼’의 활동을 마무리했다.

정세운은 지난 20일 방송된 SBS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를 끝으로 ‘비가 온대 그날처럼’의 공식 방송 활동을 마쳤다. 22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이번 활동은 정말 기대하지 못한, 행복한 시간의 연속이었다”며 “기타를 내려놓고 처음으로 발라드 타이틀곡에 도전했던 것과 음악 방송에서 첫 1위의 자리에 오를 수 있었던 것 등 이전에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것들”이라고 벅찬 소감을 밝혔다.

정세운은 이어 “다채로운 행복의 순간들을 경험해 보니 그 모든 행복은 어느 누구보다도 행운(공식 팬클럽)분들 덕분에 누릴 수 있었던 감정이라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언제 어디서나 저를 묵묵히 응원해주시는 팬들에게 정말 감사하고, 사랑한다는 말씀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또한 “앞으로도 좋은 음악을 위해 노력하는 가수가 되겠다. ‘DAY’의 음반 활동은 마무리하지만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꾸준하게 인사 드리겠다”고 말했다.

정세운은 ‘비가 온대 그날처럼’으로 데뷔 후 처음 SBS MTV ‘더 쇼’에서 1위를 거머쥐었다. 그는 힘 있는 음색으로 쓸쓸하고 애틋한 감성을 강조한 이번 신곡을 통해 한층 성장하고 발전한 모습을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