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슈퍼엠(SuperM)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슈퍼엠(SuperM)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의 연합팀 슈퍼엠(SuperM)이 첫 미니앨범 ‘슈퍼엠(SuperM)’으로 월드와이드 출격한다.

슈퍼엠의 ‘슈퍼엠’ 전곡 음원은 오는 4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되며, 타이틀곡 ‘쟈팡(Jopping)의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1시 유튜브 SMTOWN 채널을 통해 선공개될 예정이다.

‘쟈핑’은 웅장하면서도 에너지 넘치는 사운드가 특징인 일렉트릭 팝 장르 곡으로, ‘우리만의 무대를 불태우고 즐기자’라는 메시지를 담아 슈퍼엠의 차원이 다른 음악과 퍼포먼스로 SMP(SM Music Performance)의 정수를 만나기에 충분하다.

이외에도 수록곡 ‘아이 캔트 스탠드 더 레인(I Can’t Stand The Rain)’은 강한 타격감을 선사하는 대북, 한국 전통악기인 아쟁 등 아시안적인 요소를 팝의 작법과 크로스오버해 웅장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자아내는 팝 댄스 곡이다. 가사에는 기나긴 헤맴 끝에 사랑했던 이에게로 돌아가겠다는 남자의 마음을 드라마틱하게 표현했다.

또한 이번 앨범에는 각기 다른 멤버로 구성된 유닛곡 3곡도 수록되어 있어 SuperM의 다채로운 색깔을 확인할 수 있다. 태민·백현·마크·루카스의 ‘투 패스트(2 Fast)’는 상대에게 깊이 빠져 시간 개념마저 다르게 흘러간다는 마음을 담은 R&B 기반의 하우스 장르 곡이며, 태민·백현·태용·텐·마크가 부른 ‘슈퍼 카(Super Car)’는 자신을 슈퍼카에 비유하여 거침없이 세상을 질주하겠다는 포부를 담은 힙합 장르의 곡이다. ‘노 매너스(No Manners)’는 힙합 기반의 R&B 팝 곡으로 태민·카이·태용·텐이 호흡을 맞췄다.

슈퍼엠은 10월 5일(현지시간) 미국 할리우드의 캐피톨 레코즈 타워에서 야외 쇼케이스 ‘SuperM : Live From Capitol Records in Hollywood’를 개최하고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이날 현장은 유튜브 SMTOWN 채널을 통해 단독으로 전 세계 생중계되어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