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제니 인스타그램
/사진제공=제니 인스타그램


그룹 블랙핑크의 제니가 러블리한 매력을 뽐냈다.

제니는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Cozy in red”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제니는 빨간색 니트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섹시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을 선보였다.

또한 제니는 사진마다 다양한 포즈와 표정을 통해 치명적인 분위기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제니는 이날 오후 한 브랜드 패션쇼에 참석하기 위해 프랑스 파리로 출국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