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맛남의광장’ 백진희(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박재범. /사진제공=SBS
‘맛남의광장’ 백진희(첫 번째 사진 왼쪽부터), 박재범. /사진제공=SBS


SBS 추석특집 파일러 ‘맛남의 광장’에서 박재범이 일취월장하는 요리 실력을 보여준다.

오는 9월 13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되는 ‘맛남의 광장’에 백종원, 박재범, 백진희, 양세찬이 출연한다. 박재범과 백진희는 평소 백종원의 팬으로 알려져 이들의 만남에 기대가 모인다.

‘맛남의 광장’은 박재범이 데뷔 이후 처음 참여하게 된 요리 예능 프로그램이다. 백종원이 까나리액젓을 사용하자 박재범은 “저게 뭐지”라고 의아해하거나 전분에 대한 설명을 듣곤 “그게 뭐냐”고 묻는 등 ‘요리 햇병아리’의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백종원의 가르침 아래 ‘요.알.못 (요리를 알지 못 하는)’ 박재범의 발전하는 요리실력이 재미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에서 박재범이 요리 앞에 진지해진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위생마스크와 조리복을 갖춰 입은 박재범은 백종원에게 무엇인가 설명하고 있다. 백종원은 박재범의 어깨에 친근한 듯 손을 올리고 있다.

백종원의 방송은 물론 유튜브 채널 ‘백종원의 요리비책’을 열혈 시청한다고 밝힌 홍일점 백진희는 첫 만남부터 백종원에 대한 팬심을 제대로 인증했다. 백진희는 휴게소로 향하는 차 안에서 입이 심심하지 않게 백종원의 취향을 저격한 젤리와 각종 간식을 준비해와 점수를 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