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윤균상 인스타그램
/사진제공=윤균상 인스타그램
/사진제공=윤균상 인스타그램

배우 윤균상이 OCN 수목드라마 ‘미스터 기간제’의 사이다 전개를 예고했다.

윤균상은 29일 자신의 SNS 계정에 “허허허. 사이다는 내…내…내…내일부…터…하하하”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윤균상은 탄산수를 든 채 코를 찡그리고 있다. 그는 ‘미스터 기간제’의 본방 사수를 권하며, 29일 방송에서 사이다 전개가 펼쳐질 것을 밝혔다.

지난 28일 방송된 ‘미스터 기간제’에서는 유범진(이준영 분)의 알리바이 트릭을 깨줄 열쇠인 한태라(한소은 분)가 옥상에 떨어졌다. 추락하는 한태라를 내려다보는 유범진의 무덤덤한 표정이 공개돼 충격을 안겼다.

‘미스터 기간제’는 29일 밤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