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임나영./ 사진제공=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가수 임나영./ 사진제공=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가수 임나영./ 사진제공=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가 22일 “그룹 프리스틴과 아이오아이 출신인 임나영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임나영은 2016년 Mnet ’프로듀스 101‘에 출연해 아이오아이로 데뷔했다. 아이오아이 활동 종료 후엔 전 소속사인 플레디스를 통해 프리스틴으로 활동했다.

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 관계자는 “임나영의 가능성에 주목했다. 임나영이 원하는 모든 분야에서 눈부시게 활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임나영은 소속사를 옮긴 후 음반 활동을 비롯해 연기와 안무 창작 활동 등 다방면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써브라임아티스트 에이전시에는 효민이 소속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