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지난 15일 종영한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에서 신연화를 연기한 배우 한보름./사진=텐아시아DB
지난 15일 종영한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에서 신연화를 연기한 배우 한보름./사진=텐아시아DB


배우 한보름이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한보름은 20일 오전 서울 논현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N ‘레벨업’ 종영 인터뷰에서 “결혼에 대한 관심이 많다”며 “33살이 되니 생기더라. 그 전에는 이뤄낸 것도 없고 결혼 왜하나 생각했다. 이제는 빚도 좀 청산했고 결혼하고도 일을 할 수 있으니까 결혼 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한보름은 “내후년에 결혼한다”고 깜짝 발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최근에 신점을 봤다. 내년 여름에 만나서 내후년에 결혼한다더라. 지금 결혼이 최대 관심사다. 내년 여름에는 꼭 결혼할 사람을 만났으면 좋겠다. 공개 구혼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보름은 지난 15일 종영한 ‘레벨업’에서 한보름은 극 중 게임회사 조이버스터의 기획팀장 신연화로 열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