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TS엔터테인먼트
제공=TS엔터테인먼트


그룹 티알씨엔지(TRCNG)가 태국을 시작으로 동남아시아에 본격 진출한다.

소속사 TS 엔터테인먼트(이하 TS)는 “오는 10월부터 TRCNG가 태국을 중심으로 동남아시아에서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TS는 태국 현지 매니지먼트 잼 팩토리(JAM FACTORY)와 현지 협업을 통해 태국을 중심으로 한 동남아시아 진출을 계획으로 현지 매니지먼트 및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JAM FACTORY는 TRCNG와 TS의 소속 가수들에 대해 관심을 갖고 지켜보며 꾸준히 러브콜을 보냈고 TRCNG의 이번 활동을 계기로 본격 성사가 됐다.

JAM FACTORY의 관계자는 “오랫동안 TRCNG를 지켜봤고, 외모와 실력 모두 슈퍼 스타가 될 가능성이 있는 그룹이라고 믿는다. 더불어 TS의 프로듀싱에 확신을 가졌다”며 “앞으로 이들의 태국 현지를 중심으로 한 동남아시아 활동에 대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0명으로 구성된 TRCNG는 역동적인 군무와 탄탄한 음악 실력을 앞세워 이번 동남아 진출을 통해 글로벌한 입지를 확고히 쌓아갈 계획이다. TS의 관계자는 “TRCNG는 앞으로 더 발전하고 성장하는 아티스트가 될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