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4’ 박연수,송지아 / 사진=KBS2 방송화면
‘해피투게더4’ 박연수,송지아 / 사진=KBS2 방송화면


송종국, 박연수의 딸 송지아가 폭풍 성장한 모습으로 랜선 이모, 삼촌의 미소를 유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는 박연수, 송지아, 정주리, 이국주, 강예빈이 출연해 최근 근황을 전했다.

이날 가장 큰 화제는 폭풍 성장한 박연수, 송종국의 딸 송지아의 출연이었다. 박연수는 최근 화제가 된 지아의 화보 사진에 대해보정도 안한 사진인데 화제가 됐다며 놀라워했다. 또한 화보 사진을 보고 대형 기획사 JYP에서 계약 제안을 받은 사실도 말했다. 그러나 아직은 지아의 진로를 정해두고 싶지 않아 거절했다고 했다. 이와 함께해투4′에서 공개된 지아의 아이돌 뺨치는 춤실력은 다른 출연진들로부터연예인 시켜야겠다는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지아는요즘은 골프에 취미가 생겼다며 남다른 골프 실력을 공개했다. 골프 10개월 만에 89타에, 최고 비거리 200m까지 나왔다는 지아의 실력은 모두를 놀라게 하기 충분했다. 지아는 골프뿐만 아니라 달리기, 축구 등 다른 운동에도 남다른 재능을 가지고 있었다. 이날 유재석, 전현무, 조세호 세 명을 상대로 축구공을 지켜내는 모습은 포복절도 웃음을 만들어냈다.

박연수는 전 남편인 송종국과 친구처럼 지낸다고 밝혔다. 심지어 연애 이야기도 스스럼없이 한다고 전했다. 박연수는이혼을 해도 사랑을 안 할 필요는 없다. 죄지은 것이 아니니 열린 마음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라는 용기 있는 고백으로 박수를 받았다. 지아 역시요즘은 네 가족이 같이 밥도 먹는다엄마가 웃는 모습을 볼 수 있어서 지금이 행복하고 좋다고 말했다.

한동안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는 스타였다가, 돌연 방송에서 모습을 감췄던 강예빈은 악플 때문에 대인기피증이 왔었다고 고백했다. 자신의 사인을 눈앞에서 찢은 안티팬부터 집에까지 찾아온 스토커의 이야기까지, 밝기만 한 줄 알았던 강예빈이 이면에 숨겨둔 이야기가 모두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현재 연극을 통해 관객들과 만나며 치유 중이라는 강예빈은 또 다른 근황으로 관상 공부를 꼽았다. 이어 현장에서 직접 봐 준 4MC들의 관상 풀이가 소름 끼칠 정도로 정확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더불어 아들 셋의 엄마가 되어 돌아온 정주리의 좌충우돌 육아 이야기와 최근 다이어트로 화제가 된 이국주의 비화도 공감 어린 웃음을 빵빵 터뜨렸다. 이처럼 오랜만에 만나 더욱 반가운 스타들의 토크는 재미와 감동이 모두 담긴 종합 선물 세트 같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