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가수 민해경. /사진제공=케이월드 페스타
가수 민해경. /사진제공=케이월드 페스타


오는 8월 1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의 일환으로 열리는 ‘K-소울 콘서트’에 민해경이 합류했다.

K-소울 콘서트는 포크, 발라드, R&B K뮤직의 다양성과 숨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다. 해바라기, 신계행, 유리상자, 임병수, 이규석, 홍경민, 서영은, 왁스, 김범수, 이상, 하동균, 휘성, 나윤권, 제아, 이현, 서제이, 길구봉구, 송하예, 박재정, 양다일, 박상돈 등이 라인업에 올랐다.

이번 공연에 합류한 민해경은 1980~90년대를 풍미했던 원조 디바다. 1986년부터 1991년까지 골든디스크상 6, ABU국제가요제 최우수가수상 수상 등을 통해 음악적 역량을 입증했으며 그대 모습은 장미’ ‘보고 싶은 얼굴등 다수의 히트곡으로 인기를 끌었다.

지난 5월 방송된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 1990 11월의 최강자로 등장한 민해경은 한층 더 깊어진 감성과 목소리로 묵직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어떤 무대로 공감대를 형성할지 기대가 커지고 있다.

2019 케이월드 페스타 K-소울 콘서트를 비롯해 개·폐막 공연,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 K-OST 콘서트, 미스트롯 전국투어 라스트 앵콜 콘서트, K-밴드 콘서트, K-힙합 콘서트, 셀럽티비 라이브쇼, SBS MTV THE SHOW, 뮤지컬 슈퍼콘서트, SOBA 블루카펫 등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로 펼쳐진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