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배우 이민정이 MBC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 수준급 두피 마사지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18일 방송되는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는 스페인 미용실 오픈 첫 날을 맞이한 이민정, 에릭, 앤디, 정채연, 김광규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 이민정은 손님 맞이에 앞서 실력 향상을 위해 정채연에게 머리 감겨주기부터 두피 마사지, 드라이까지 해준다. 든든한 민사장이 정채연에 이어 샴푸 여신(?)까지 노린다.

특히 이민정은 놀라운 두피 마사지 실력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녀의 수준급 두피 마사지에 정채연은 큰 만족감을 표현했다는 후문. 심지어 이민정은 연습하는 중에도 손님에게 물어볼 말을 스페인어로 연습하는 열정을 보이고, 머리 드라이 연습 중에도 손님에게 물기가 떨어지지 않도록 배려하는 등 세심한 면모를 드러냈다.

정채연도 잠들 뻔 한 이민정의 수준급 두피 마사지 실력은 18일 오후 10시 10분 방송되는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