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래퍼 캐스퍼 / 사진제공=메이저나인
래퍼 캐스퍼 / 사진제공=메이저나인


Mnet ‘언프리티랩스타2’ 출신 래퍼 캐스퍼가 바이브, 벤 등이 소속된 메이저나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

1일 메이저나인은캐스퍼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 노래 등 다방면에서 무한한 잠재력을 가지고 있는 아티스트인 만큼 이번 영입으로 함께 좋은 시너지를 이룰 것이라고 밝혔다.

캐스퍼는 2015언프리티 랩스타 2’에 출연해 개성 짙은 랩 실력과 출중한 외모로 많은 화제를 모았다. 이후린 온 미(Lean On Me)’ ‘타임 이스 업(TIME IS UP)’ ‘3 먼스(3 Months)’ 등을 발매하고 다양한 음악 활동을 펼쳤다. 또한 뛰어난 감각으로 개인 뷰티 유튜브를 진행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약을 해왔다.

메이저나인은캐스퍼가 랩, 노래뿐 아니라 여러 분야를 소화할 수 있는 역량을 충분히 갖춘 만큼 소속사에서도 이에 발맞춰 최선을 다해 지원할 예정이다앞으로 캐스퍼의 전방위적 활동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메이저나인에는 듀오 바이브와 포맨, 가수 벤과 임세준, 배우 김동준 등이 소속돼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