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송은이·김숙 "독도의 새 주소를 알고 계시나요?"


‘독도 지식 캠페인’에 참여한 김숙(왼쪽부터), 서경덕 교수, 송은이. /
‘독도 지식 캠페인’에 참여한 김숙(왼쪽부터), 서경덕 교수, 송은이. /


‘독도 지식 캠페인’을 펼쳐 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이번에는 코미디언 송은이, 김숙과 ‘독도의 새주소’에 관한 카드뉴스를 SNS에 공개했다.

‘독도 지식 캠페인’은 독도에 관한 기초적인 지식을 좀 더 쉽게 알수 있도록 한장의 카드뉴스로 제작해 SNS를 통해 널리 전파하는 ‘전국민 독도교육 운동’이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경덕 교수는 “최근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독도의 새주소를 묻는 문제가 나와 포털사이트 검색어로도 등장하는 등 큰 화제가 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생각외로 독도의 새주소를 알고 있는 네티즌들이 많지 않다는 것을 알게 돼 캠페인의 다섯번 째 주제를 ‘독도의 새주소’로 선정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번 카드뉴스에는 독도의 새주소(도로명 주소)가 ‘경상북도 울릉군 울릉읍’까지는 공통으로 사용되며, 동도는 ‘독도이사부길’ 그리고 서도는 ‘독도안용복길’을 사용한다고 써있다.

이에 송은이와 김숙은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하면서 우리도 처음 알게 됐는데, 이런 의미있는 캠페인에 또 동참함으로서 많은 네티즌들에게 독도의 새주소를 알리게 돼 뿌듯하다”고 말했다.

서 교수는 “독도의 대외적인 홍보도 중요하지만 우리 스스로가 독도에 대해 잘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스마트폰을 통해 누구나 다 쉽게 독도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캠페인을 앞으로도 꾸준히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경북도와 더불어 외국인들과 SNS 인플루언서들을 선발해 독도를 국내외로 홍보하는 ‘독도 SNS 홍보단’을 꾸려 28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울릉도 및 독도 일대를 탐방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