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호구들의 감빵생활’/사진제공=tvN
tvN ‘호구들의 감빵생활’/사진제공=tvN

tvN ‘호구들의 감빵생활’/사진제공=tvN

tvN ‘호구들의 감빵생활’에 그룹 레드벨벳의 슬기, 조이가 출연한다. 거침없는 입담부터 날카로운 추리 실력까지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22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되는 ‘호구들의 감빵생활’에는 최근 컴백한 레드벨벳의 슬기, 조이가 게스트로 출연해 ‘호빵’ 멤버인 승관과 함께 이색 무대를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버전의 신곡 무대까지 공개한다. 특히 조이는 평소 ‘호빵’ 멤버 중 황제성의 팬이라고 고백했으나, 이후 줄곧 황제성만 의심하는 ‘스나이퍼 추리법’을 선보였다고 전해져 어떤 사연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지난 방송에서는 ‘호빵’ 마피아 게임 사상 최초로 단 한 표도 의심받지 않은 황제성이 최종 마피아로 밝혀지며, 시청자들에게 충격적인 반전 결말을 안겼다. 황제성은 녹화 이후, 방송 전까지 스포를 할 수 없어 생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출연자들의 격한 공감을 샀다고 한다.

오는 22일 방송에서는 의심스러운 마피아 후보들이 줄지어 등장, 더욱 혼란스러운 마피아 게임이 될 전망이다. ‘모범수 단어를 알고 있었는데 깜빡 잊었다’고 주장하는 출연자부터 자신의 정체가 적혀진 종이를 직접 들고 와 결백을 호소하는 출연자까지. 특히 가장 큰 의심을 받은 마피아 후보가 본인은 ‘마피아도, 모범수도 아닌 새로운 캐릭터’라고 주장하며 또 한 번 반전을 예고하고 있다.

추가 투표권과 페널티를 건 게임도 계속된다. 지압 판 위에서 닭싸움하는 ‘생로병사의 비명’ 게임에서는 슬기가 지압 판 위에서도 끄떡없는 모습을 보이며 새로운 에이스의 등장을 예고했다. 또한 연이은 패배를 맛본 ‘1대 천하 장닭’ 장도연의 신기술은 물론, 지압 판 위에서 텀블링하는 멤버까지 등장한다.

마피아와 모범수들이 서로 속고 속이는 혼란스러운 상황 속에서 과연 마피아 검거에 성공할 수 있을지는 오는 22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될 ‘호구들의 감빵생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