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솔비의 로마공주 메이커’ 예고 영상./사진제공=라이프타임
‘솔비의 로마공주 메이커’ 예고 영상./사진제공=라이프타임


가수 솔비가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로 댄스 버스킹에 도전한다.

20일 방송되는 라이프타임 채널 ‘솔비의 로마공주 메이커’에서 솔비는 어렵기로 소문난 방탄소년단의 ‘작은 것들을 위한 시’의 안무를 커버해 홍대 거리 무대에 선다. 13년차 댄스가수 솔비는 연습 때 몸이 마음처럼 움직이지 않아 고전하지만, 당일에는 로마공주 특유의 매력과 박력으로 버스킹 무대를 휘어잡는다.

댄스 버스킹 수행 3일 전, 솔비는 서울의 한 연습실을 찾는다. “춤이 엄청 어렵지는 않다”는 실장님 말씀과 달리 솔비는 시작부터 삐걱댄다. 춤 연습 30분 만에 주저앉아 힘들어 죽겠다는 표정으로 깊은 한숨을 지으면서도 솔비는 “무조건 해야죠! BTS인데!” 라며 결의를 다진다.

솔비는 정해진 안무 없이 자신만의 느낌으로 시공간을 채우는 프리댄스에 어쩔 줄 몰라 한다. 하지만 댄스팀원들의 칭찬과 격려, 왕년 댄스가수 특유의 응용력으로 점차 자신감을 회복한다. 솔비와 댄스팀이 홍대 거리에서 펼친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댄스 버스킹 현장은 20일 오후 5시 라이프타임 채널 유튜브 등을 통해 공개된다.

‘솔비의 로마공주 메이커’는 ‘로마공주’라는 별칭을 가진 솔비가 다양한 영역에 도전하고, 이를 통해 능력치를 쌓아가는 모습을 게임처럼 담아내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실전 호신술을 배우고 녹즙 판매원으로 변신한 에피소드가 각각 공개돼 관심을 증폭시켰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