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사진제공=MBC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사진제공=MBC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정형돈과 장성규, 아이즈원 강혜원이 ‘발가락 컨트롤 능력자’의 등장에 당황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정형돈이 아이즈원 강혜원, 장성규와 ‘이색 현피 대회’인 ‘무엇이든 덤벼보세요’를 이어나간다.

‘무엇이든 덤벼보세요 2부’에 지금까지 본 적 없는 ‘발가락 컨트롤러’가 등장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성규가 ‘발가락 컨트롤러’와 ‘발가락 씨름’에 겁 없이 도전했다가 쓰디쓴 패배를 느끼고 있다. 정형돈과 장성규가 발가락으로 뭐든 잡아내고, 발가락 씨름에서 매번 승리한다는 ‘발가락 컨트롤러’의 참 맛을 알게되는 것이 관전포인트다.

특히 정형돈은 계속해서 “성규아! 선 넘지마~”라고 외쳤다고 한다. 그는 장성규의 자유로운 멘트와 현피 경기 중계에 칭얼거림을 멈추지 않았는데, 장성규를 ‘선넘규’라고 불렀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두 사람의 투닥거림에 웃음이 많지 않아 ‘얼음공주’로 불리는 강혜원이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강혜원이 정형돈 대신 ‘매운맛 대결’에 나서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는 극강의 매운맛으로 알려진 ‘디진다 돈까스’를 먹었는데, 도전자와 막상막하의 대결을 펼쳐 최종 승자가 누구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