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tvN 예능 ‘뭐든지 프렌즈’./ 사진제공=tvN
tvN 예능 ‘뭐든지 프렌즈’./ 사진제공=tvN


tvN이 오는 7월 17일 밤 11시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뭐든지 프렌즈’를 선보인다.

‘뭐든지 프렌즈’는 앙케이트 퀴즈쇼인 ‘뭐든지 랭킹마트’와 푸드코트 코너인 ‘맛탐정 프렌즈’로 꾸며진다.

출연진은 박나래, 양세형, 문세윤, 양세찬, 홍윤화, 황제성으로 꾸려졌다. 실제로 10년 이상의 우정을 키워온 이들은 사석에서 만난 듯 거침없는 입담으로 재미를 줄 예정이라고 한다.

‘뭐든지 랭킹마트’ 코너에서 출연진은 팀을 나눠 ‘내 돈 주고 사긴 아깝고, 남이 사주면 감사한 물건 BEST 5’ 등 매회 다른 주제를 듣고 세트에 있는 물건들 중 앙케이트 순위 TOP5를 유추해야 한다. 만약 순위 밖의 아이템을 골랐을 경우에는 사비로 직접 계산해야 한다. 하지만 랭킹 5위 안의 물건을 가장 많이 맞힌 팀에게는 개인 결제 금액을 모두 탕감할 수 있는 베네핏이 주어진다.

‘맛탐정 프렌즈’ 코너에서는 푸드코트로 장소를 옮겨 음식을 맞혀야 한다. 푸드코트에 준비된 음식들 중 실제로 판매되는 음식을 찾아야 하는 것. ‘뭐든지 랭킹마트’와 마찬가지로 실제 판매되는 음식을 시킨 출연진은 공짜로 먹게 되고 판매되지 않는 음식을 고른 출연진은 사비를 내야 한다.

제작진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관심사를 랭킹으로 알아보며 공감대 있는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며 “사비를 지출하지 않기 위해 필사적으로 차트 속 아이템들을 추리해나가는 출연진의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