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슈퍼밴드’
제공=JTBC ‘슈퍼밴드’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슈퍼밴드’의 우승팀과 준우승팀이 록 페스티벌에 출격한다.

‘슈퍼밴드’의 최종 우승팀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상태지만, 방송의 인기에 힘입어 이미 부산국제록페스티벌, 그린플러그드 동해 측으로부터 출연 요청을 받았다. 현재 ‘슈퍼밴드’는 결선 라운드 전 마지막 미션인 4라운드 중반까지 방송됐으며, 결선 라운드와 오는 7월 12일 생방송으로 공개될 결승을 통해 우승팀이 정해진다.

7월 27~28일 부산 삼락생태공원에서 열리는 부산국제록페스티벌에는 ‘슈퍼밴드’의 우승팀과 준우승팀 중 한 팀이 출연할 계획이다. 이들뿐만 아니라 프로듀서 김종완의 소속 밴드 넬과 프로듀서 이수현의 팀인 악동뮤지션도 라인업에 포함됐다.

이보다 앞서 7월 20~21일 동해 망상해수욕장에서 열리는 그린플러그드 동해에는 ‘슈퍼밴드’의 우승팀과 준우승팀이 모두 모습을 드러낸다.

‘슈퍼밴드’에 대한 관심은 록 페스티벌뿐 아니라 광고계의 러브콜로도 이어지고 있다. 최근 ‘슈퍼밴드’의 참가자인 보컬 김우성의 원 소속팀 더 로즈(The rose)는 낯선 밴드가 SK 텔레콤의 ‘FLO’를 통해 스타가 된다는 내용의 광고 모델로 등장해 ‘슈퍼밴드’의 효과를 입증했다.

‘슈퍼밴드’는 최근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6월 2주차 비드라마 화제성 순위에서도 2위를 지키며, 8주 연속 화제성 상승과 더불어 자체 최고 화제성 점수를 뛰어넘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