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아티스트컴퍼니
제공=아티스트컴퍼니


엔터테인먼트 아티스트컴퍼니가 ‘아케인소울 온라인: 레볼루션’으로 게임시장에 도전한다. ‘아케인소울 온라인: 레볼루션’은 17일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 사전예약을 시작한다.

아티스트컴퍼니는 배우 이정재·정우성·염정아 등이 소속된 매니지먼트사로 영화, 드라마 제작 등으로도 유명하다. 이번에는 ‘아케인소울 온라인: 레볼루션’으로 게임퍼블리싱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한다.

‘아케인소울 온라인: 레볼루션’은 횡스크롤 액션 RPG 장르의 게임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이미 2000만 사용자의 선택을 받은 아케인소울에 ‘온라인’을 접목해 길드전, 랭킹전, PvP등 다양한 컨텐츠, 타격감과 연출을 대폭 강화한 후속작이다. 혼돈에 빠진 세계를 구하기 위해 나선 개성 넘치는 세 명의 주인공의 모험담을 그리고 있으며, 중간중간 신화 속 인물들이 등장하여 독특한 스토리를 만들어내는 재미도 제공한다.

스토리뿐만 아니라 점프, 대시, 회피로 이뤄진 동작과 수십 개에 달하는 액티브 스킬을 통해 자동 전투가 아닌 직접 컨트롤하는 전투와 사용자간 자신의 실력을 뽐낼 수 있는 PvP, 마음이 맞는 동료와 할 수 있는 길드 컨텐츠로 다양한 협동 플레이가 가능한 즐거움이 있다.

이 외에도 게임의 이해를 높이기 위한 행운퀴즈, 같은 채널에 있는 유저와 함께할 수 있는 파티 플레이 등과 같은 미니게임을 통해 실제 온라인 게임을 플레이 하고 있다는 느낌을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이색적인 컨텐츠가 준비돼 있다.

아티스트컴퍼니 김병선 대표는 “현재 자동 전투가 만연한 모바일 시장에서 사용자가 직접 조작해야하는 오토 플레이가 시장을 역행하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으나, 쉬운 조작과 화려한 스킬로 통쾌하게 몬스터(적)를 없애는 과정에서 이전 ‘수동’ 조작의 재미를 다시금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이와 같은 보편적이지 않은 게임을 많이 발견하여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문화컨텐츠를 양산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티스트컴퍼니는 ‘어케인소울 온라인: 레볼루션’을 시작으로 다양한 모바일게임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