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유병재./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유병재./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유병재가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1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유병재 씨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동안 YG와 함께 하며 유병재 씨를 사랑해주신 팬들께 감사드리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유병재는 tvN ‘SNL 라이브’ 작가로 방송계에 입문했다. 작가 겸 ‘극한직업’ 편에 연기자로 출연하면서 대중적인 인기를 얻었다. 현재 tvN ‘대탈출2’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등 각종 예능에서 활약하고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에 함께 출연한 매니저 유규선 씨도 유병재와 함께 YG를 퇴사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