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안동구/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안동구/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신예 안동구가 21일 에이스팩토리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펼친다.

에이스팩토리는 “신예 안동구와 인연을 맺게 돼 기쁘다”며 “안동구는 배우로서 탄탄한 기본기와 탁월한 역량을 갖춘 기대주다. 잠재적 가능성이 높은 배우인 만큼 안동구가 더욱 성장하고 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안동구는 오는 27일 방영을 시작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로 TV에 데뷔하게 됐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드라마. 안동구는 극 중 도훈(감우성)의 과거를 연기한다. 수진(김하늘)과의 풋풋한 첫 만남을 그려낼 전망이다.

안동구는 현재 한양대학교 연극영화과에 재학중으로 연극 ‘나비 봄 꿈’ ‘루시드 드림’ ‘광염 소나타’, 영화 ‘검은 여름’ ‘page23’ ‘Nothing’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직접 현장에서 부딪히며 내실을 다졌다. 준수한 외모와 탁월한 실력까지 고루 갖췄다.

에이스팩토리는 드라마 제작 및 매니지먼트 사업을 포괄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이준혁 유재명 정유미 이유영 윤세아 장승조 이규형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