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베리베리 새 음반 재킷. / 제공=젤리피쉬
그룹 베리베리 새 음반 재킷. / 제공=젤리피쉬


그룹 베리베리 새 음반 재킷. / 제공=젤리피쉬

그룹 베리베리가 두 번째 미니음반 ‘베리어블(VERI-ABLE)’로 활동을 시작한다. 지난 1월 가요계에 데뷔한 뒤 3개월 만에 컴백하는 이들은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24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 공개되는 ‘베리어블’의 타이틀곡 ‘딱 잘라서 말해’는 뉴 잭 스윙 장르로,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했다. 자신의 고백에 ‘좋다’고 말해 주길 바라는 남자의 마음을 담은 곡이다.

무엇보다 베리베리는 이번 음반에 수록된 모든 곡의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소통형 크리에이티브돌’이라는 색다른 콘셉트를 앞세운 베리베리는 작사·작곡, 안무 창작은 물론 영상 편집까지 다방면에서 재능을 뽐냈다. 이번 음반 역시 자신들만의 다양한 매력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