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구해줘2’ 엄태구. / 사진제공=OCN
‘구해줘2’ 엄태구. / 사진제공=OCN


OCN 새 수목 오리지널 구해줘2’ 엄태구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구해줘2’가 9일 오전 헛된 믿음에 도전하는 ‘꼴통’ 김민철로 변신한 엄태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김민철은 한때 촉망받던 유도선수였지만 교도소를 드나드는 등 인생이 제대로 꼬인 인물이다. 자신의 고향 월추리가 수몰 지역으로 선정되어 보상금을 받게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출소 직후 오랜만에 월추리로 돌아왔는데 생전 본 적 없는 외지인들이 고향에 돌아다니고 있다. 특히 종교 단체를 만들고, 마을 사람들이 신뢰하고 있는 최경석이란 인물이 그의 촉을 건드린다. 모두가 진짜라고 생각하지만, 김민철만은 그를 의심하기 시작한다.

공개된 스틸컷에서 엄태구는 완벽하게 김민철로 녹아든 모습이다. 얼굴에 반창고를 붙인 채 반항적인 표정을 짓고 있는 그는 온몸으로 꼴통이란 단어를 내뿜고 있는 듯 보인다. 경찰의 멱살도 아무렇지 않게 잡을 수 있는 패기와 등골을 서늘하게 만드는 눈빛 역시 캐릭터 그 자체다. 엄태구가 만들어 낸 김민철이란 인물이 이미지만으로도 압도적인 아우라를 보여주고 있는 이유다.

제작진은 엄태구가 현장에 나타나면 김민철 그 자체다. 평소와 극중 모습이 헷갈릴 정도로 캐릭터에 녹아들었다. 말 그대로 싱크로율이 200%최고의 꼴통 캐릭터가 될 것 같다. 아무도 믿어주지 않지만 나홀로 사이비에 도전한 미친 꼴통 김민철, 그리고 이를 완벽 그 이상으로 보여줄 엄태구의 연기를 기대해달라고 덧붙였다.

구해줘2’는 오는 58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