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갓세븐 뱀뱀.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갓세븐 뱀뱀.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갓세븐(GOT7) 뱀뱀이 태국에서 첫 솔로 팬미팅 투어를 성황리에 마쳤다.

뱀뱀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태국 방콕을 시작으로 9일 나콘 라차시마, 10일 콘깬, 16일 푸켓, 17일 치앙마이 등 주요 5개 도시에서 7회에 걸쳐 팬미팅 투어를 펼쳤다.

이번 투어는 뱀뱀의 이름만으로 열린 첫 팬미팅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다. 방콕의 경우 현지 팬들의 열렬한 성원 덕분에 예정된 2회 공연이 순식간에 매진돼 1회 공연을 추가했다.

뱀뱀의 팬미팅 투어 첫 공연에는 JYP엔터테인먼트 선배 가수인 닉쿤, 마지막 치앙마이 공연에서는 ‘2018 MAMA’서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상’을 받은 현지 인기 가수 The Toys가 깜짝 게스트로 출연해 공연에 열기를 더했다.

뱀뱀은 공연을 개최할 때마다 해시태그로 태국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순위 1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