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베우 박주미/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베우 박주미/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박주미가 화이브라더스코리아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27일 “박주미와 함께 하게 돼 더없이 기쁜 마음이다”며 “박주미는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통해 브라운관 뿐만 아니라 스크린까지 대대적으로 영역을 넓히며 앞으로 더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박주미는 “성장하는 배우라는 꿈을 이룸에 함께 걸어갈 수 있는 동반자를 만나 설레고 행복하다”고 말했다.

박주미는 드라마 ‘사랑을 믿어요’ ‘신사의 품격’ ‘옥중화’ ‘이리와 안아줘’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영화 ‘파괴된 사나이’ ‘덕혜옹주’ ‘출국’ 등 시대와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지난해 방영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는 진정성 있는 연기로 안방극장에 힐링을 선사하며 호평을 얻었다. 또한 변함없는 단아한 외모로 ‘원조 국민 첫사랑’이라고 불리며 사랑 받고 있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에는 배우 김윤석, 유해진, 김상호, 주진모, 주원, 오현경, 김성오, 서영희, 이다희, 이시영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