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신인배우 강성욱이 웰메이드스타이엔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웰메이드스타이엔티는 22일 “최근 배우 강성욱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신선한 마스크와 무궁무진한 색을 가진 배우로 궁금증을 유발하는 친구다. 앞으로 강성욱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지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배우로서 자신만의 색을 칠해 나갈 강성욱의 모습을 지켜봐 주시고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강성욱은 전속계약과 함께 최근 MBC 새 주말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에 캐스팅되며 배우로서의 힘찬 도약에 나섰다.

‘슬플 때 사랑한다’는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드라마. 여기서 강성욱이 맡은 역할은 류수영의 심복 ‘김비서’로 극 중 강인욱(류수영 분)의 곁을 지키며 오직 인욱만을 위해 움직이는 심복이자 그가 시키는 일은 뭐든지 하는 유일무이한 인물이다.

강성욱은 독립영화, 드라마는 물론 광고, 뮤지컬, 연극무대까지 장르에 구애 받지 않고 다방면에서 활동하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키워왔다. 이에 앞으로 펼쳐나갈 배우 강성욱의 모습과 행보에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웰메이드스타이엔티에는 최수종, 하희라, 고나은, 고윤, 구건민, 이선빈, 진지희, 허은정, 한서윤, 혜이니 등이 소속됐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