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장혁/사진제공=sidusHQ
장혁/사진제공=sidusHQ
장혁/사진제공=sidusHQ

배우 장혁이 JTBC 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에 출연한다.

소속사 싸이더스HQ는 21일 “장혁이 ‘나의 나라’에 출연, 목숨 건 핏빛 싸움으로 극에 묵직한 존재감을 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나의 나라’는 고려 말과 조선시대 초기를 배경으로 한 액션 사극이다. 자신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담는 작품. 김진원 감독과 채승대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감을 더한다.

극중 장혁은 개국의 공을 인정받지 못하고 세자의 자리까지 빼앗긴 채 냉혹하고 외로운 싸움을 벌여야 하는 이방원 역을 맡았다. 선 굵은 연기와 함께 강렬한 액션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장혁은 2015년 개봉한 영화 ‘순수의 시대’에서도 ‘이방원’ 역을 맡아 기존의 전형적인 이미지에서 벗어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그가 그려낼 또 다른 ‘이방원’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장혁은 “작품의 전체적인 구성이 흥미진진했다. 스토리도 너무 재미있었다”며 “영화 ‘순수의 시대’ 이후 두 번째 이방원 역할인데, 안타고니스트의 색다른 매력을 표현해 보고 싶다. 오랜만에 사극으로 찾아가는 만큼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나의 나라’는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