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엑소 레이, NCT 127, 제이슨 데룰로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7SIX9 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 레이, NCT 127, 제이슨 데룰로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7SIX9 엔터테인먼트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을 위해 그룹 NCT 127과 엑소 레이가 뭉쳤다.

20일 뮤직 레이블 7SIX9 엔터테인먼트는마이클 잭슨 탄생 60주년 헌정 스페셜 앨범더 그레이티스트 댄서(The Greatest Dancer)’의 첫 번째 싱글렛츠 셧업 앤 댄스(Let’s SHUT UP & DANCE)’가 태평양(미국 서부) 표준시 기준으로 오는 22일 자정 전 세계 동시 발매된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은 마이클 잭슨의 예술과 천재성의 영감을 받아 그에게 헌정하는 음반이다. 그 중렛츠 셧업 앤 댄스는 앨범에 수록될 4개의 스페셜 싱글 중 첫 번째 곡이다.

한국에선 Wiggle Wiggle곡으로 대 히트&유행을 이끌어낸 글로벌 팝스타 제이슨 데룰로(Jason Derulo)가 직접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엑소(EXO)의 레이(LAY ZHANG)와 그룹 NCT 127이 피처링으로 참여해 전 세계 음악팬들의 기대감을 한층 더 높이고 있다.

최근 공개된렛츠 셧업 앤 댄스뮤직비디오 티저 영상 속에는 파워풀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군무를 각각 펼치는 레이와NCT 127의 모습을 미리 엿볼 수 있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4개의 스페셜 싱글이 모두 수록된 헌정 앨범더 그레이티스트 댄서는 마이클 잭슨의 추모 10주기 날짜인 오는 6 25일 출시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