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김해숙이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준앤아이
배우 김해숙이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준앤아이


배우 김해숙이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후속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3월 첫 방송되는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전쟁 같은 하루 속에 애증의 관계가 돼버린 네 모녀의 이야기를 통해 이 시대를 힘겹게 살아내고 있는 모든 엄마와 딸들에게 위로를 전하는 드라마다.
김해숙은 극 중 세 딸을 둔 엄마 박선자를 맡았다. 박선자는 가부장적 시대를 살아온 여자라면 한 번쯤은 겪어봤을 고충을 모두 지닌 전형적인 한국 엄마로, 젊은 세대부터 기성세대까지 대한민국 온 가족 시청 층에 무한한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김해숙만이 보여줄 수 있는 깊이 있는 울림의 명품 연기는 주말 안방극장에 때로는 유쾌한 웃음을, ?로는 깊은 감동을 선물해 진정한 ‘국민 엄마’의 저력을 또 한 번 입증할 전망이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의 제작진은 “김해숙 배우만이 표현해낼 수 있는 역할이다. 모든 시청자들에게 공감과 위로를 전할 ‘국민 엄마’의 모습 보여줄 것”이라며 굳건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한편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오는 3월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Please follow and like us: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