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알타보이즈’에 출연하는 예성(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케빈, 유권, 김남호, 손동운. / 제공=신스웨이브
뮤지컬 ‘알타보이즈’에 출연하는 예성(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케빈, 유권, 김남호, 손동운. / 제공=신스웨이브
뮤지컬 ‘알타보이즈’에 출연하는 예성(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케빈, 유권, 김남호, 손동운. / 제공=신스웨이브

뮤지컬 ‘알타보이즈 2019’의 출연자들이 공개됐다. 그룹 슈퍼주니어 예성부터 하이라이트 동운, 블락비 유권 등이 이름을 올렸다.

공연 제작사 신스웨이브 측은 3일 “오는 2월 8일부터 일본 오릭스극장에서 공연되는 ‘알타보이즈 2019’에 예성과 동운, 케빈, 유권을 비롯해 뮤지컬 배우 김남호 등이 출연한다”고 밝혔다.

신과 사제를 섬기는 멋진 소년들을 뜻하는 ‘알타보이즈’는 5명의 소년이 댄스보컬 그룹을 결성해 노래와 춤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흔든다. 한국판 ‘알타보이즈’는 일본에서 해외 순회공연의 마지막을 장식한다는 설정으로 이야기가 시작된다.

‘알타보이즈’는 오프 브로드웨이의 개막 이래 2000회 이상 공연되며 ‘베스트 오프 브로드웨이상’을 거머쥐며 작품성과 화제성을 인정받았다. 이번에 인기 아이돌 그룹 멤버들이 대거 출연하는 만큼 더욱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알타보이즈’에서 매튜 역을 맡아 호응을 더은 예성은 이번에도 같은 역할로 활약할 예정이다. 극중 이방인 에이브라함 역은 지난해에 이어 동운이 연기한다. 마크는 2017년 출연해 눈도장을 찍은 케빈이 나선다. 귀여운 악동 루크 역은 유권이 맡고, 섹시한 매력을 뽐내는 후안 역은 김남호가 표현한다.

예성은 “색다르고 좋은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동운 역시 “같이 즐겼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케빈은 “‘알타보이즈’는 관객과 함께 만들어가는 공연이다. 함께 즐기길 바라겠다”고 요청했고, 유권은 “같이 음악을 느끼고 즐겨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