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우 이수민이 26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내안에 그놈’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조준원 기자wizard333@
배우 이수민이 26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내안에 그놈’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조준원 기자wizard333@


배우 이수민이 영화 ‘내안의 그놈’ 출연 소감을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내안의 그놈’ 언론배급시사회에 이어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연출을 맡은 강효진 감독과 진영, 박성웅, 이수민, 이준혁이 참석했다.

이수민은 이번 작품으로 스크린에 데뷔한다. 이날 그는 “처음 영화를 도전하다보니까 연기력이 부족한 부분이 많았다”며 “처음이라 (연기를 잘 못할까봐) 무섭기도 했다. 그런데 내가 부족한 부분에서 한계를 느낄 때, 감독님이 말하지 않아도 옆에서 잘 도와주시더라. 내가 연기한 것보다 결과물이 더 좋은 것 같다”고 했다.

‘내안의 그놈’은 중견기업 대표이사 장판수(박성웅)가 우연히 옥상에서 떨어진 고등학생 동현(진영)과 영혼이 교환되면서 벌어지는 체인지물이다. 이수민은 극 중 동현의 고등학교 친구 현정을 연기한다. 내년 1월 9일 개봉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