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위너 강승윤(왼쪽부터), 송민호, 김진우. / 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그룹 위너 강승윤(왼쪽부터), 송민호, 김진우. / 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그룹 위너가 25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서로를 향한 폭로전을 펼친다.

이날 ‘비디오스타’는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위너와 같은 소속사인 가수 겸 배우 산다라박이 특별 MC로 나선다.

강승윤은 “최근 송민호와 어색해졌다”고 털어놔 주위를 놀라게 했다. 그는 “몇 달 전 태국 공연을 마치고 함께 한 송민호 어머니와의 식사자리에서 위너의 근간이 흔들릴 수 있는 충격적인 한마디를 들었”고 털어놨다.

‘비디오스타’ 제작진은 “이날 방송에서는 산다라박과 송민호가 일본에서 2:2 커플 데이트 한 사연이 밝혀진다. 송민호는 데이트가 아니라고 부인했지만, 강승윤의 날카로운 질문에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고 귀띔했다.

위너는 이날 그룹 빅뱅 지드래곤, 양현석 YG 대표 프로듀서 등과 얽힌 에피소드도 공개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