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엄태웅.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엄태웅.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엄태웅이 화이브라더스 코리아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화이브라더스 코리아 관계자는 24일 “엄태웅과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엄태웅은 화이브라더스 코리아의 전신인 심엔터테인먼트에서 2005년부터 11년 동안 몸담고 활동했다. 다시 한 번 옛 동료들과 손 잡은 것으로 향후 행보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엄태웅은 지난해 7월 개봉된 영화 ‘포크레인’ 이후 공백기를 갖고 있다.

화이브라더스 코리아에는 배우 유해진·주원·김윤석·김상호·최태준·한선화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