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선화/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한선화/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한선화/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

배우 한선화가 오랜만에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크리스마스 기념 ‘썸탄클로스’ 특집이 펼쳐진 가운데, 한선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한선화는 커플 추격전을 위해 짝꿍 맺기에 나섰다. 이광수와 커플이 되었지만, 결국 박하나에게 짝꿍을 내어주게 되며 첫 출연부터 혼돈에 휩싸였다.

이광수를 차지하기 위해 매력 발산 타임에 나서야 했다. 갑작스러운 상황이었지만, 침착하게 ‘이광수’ 이름 삼행시에 도전했다. 자신감 있게 삼행시를 이어가던 한선화는 마지막 글자에서 삐끗하며 MC 유재석에게 쏘쏘라는 평을 받아 웃음을 선사했다.

솔로가 된 한선화는 다시 짝꿍 맺기에 나섰고, 남은 파트너 중에 유재석을 택했다. 그는 자신이 당한 삼행시를 새로운 짝꿍에게 부탁하는 순발력을 발휘하며 남다른 예능감을 보여줬다.

오랜만에 예능 출연임에도 시작부터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한선화가 다음 주 본격적으로 펼쳐질 커플 레이스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많은 기대가 모인다.

한선화는 오는 29일 밤 12시에 방송되는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 2019 – 굿-바이 내 인생 보험’을 통해 배우로 컴백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